계룡시, 레지오넬라증 예방 활동 펼쳐
계룡시, 레지오넬라증 예방 활동 펼쳐
  • 천준희
  • 승인 2018.08.10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형건물, 쇼핑센터 등 다중이용시설 대상 레지오넬라균 검사 -

계룡시는 연일 폭염에 냉방기 가동이 급증함에 따라 레지오넬라증 예방을 위해 관내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레지오넬라균 검사를 시행 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달 말까지 대형쇼핑센터, 찜질방 등을 대상으로 냉각탑수, 냉온수 등의 환경검체를 채취하여 검사하고 기준치 이상의 균이 검출될 경우, 즉시 청소 , 소독 조치 후 재검사 및 지속적인 위생지도를 할 예정이다.

 

3군 법정감염병인 레지오넬라증은 주로 대형건물의 냉각탑수, 샤워기, 수도꼭지 등의 오염된 물에 균이 잠복해 있다가 비말형태로 인체에 흡입되어 감염된다.

 

주요 증상은 열, 오한, 마른기침, 콧물, 인두통 등이 있다. 고연령층, 만성폐질환자, 면역저하자 등 고위험군에서는 폐렴으로 진행되므로 철저한 주의가 필요하다.

보건소 관계자는 레지오넬라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냉각탑과 급수시설 등의 주기적인 청소 및 소독관리가 중요하고, 목욕시설의 경우 냉수는 20이하, 온수는 50이상 유지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